문학은 인간의 빛이다.
 
제목 없음

banner_chat148.gif

문장론(文章論)

글을 쓰고 싶은 내용이 머릿속에 가득하게 뱅뱅 돌고 있는 있는   데도 명확한 형태로 정리되지 않는 것이 보통이다. 문장을 쓴다   는 것은 그 희미하고 막연한 생각에 형태나 순서를 세우고, 균형    이 잡히도록 만들어 치밀한 감정의 작용을 덧붙이는 것이다. 그   러한 일을 잘 처리해 내는 것이 바 로 문장을 쓰는 기술이다.
   이제 그러한 방면에 대한 것을 중심으로 문장을 쓰는 기술이 익   숙해질 수 있는 방법을 자세히 설명해 볼 것이다.

 문장(文章)의 가치는 조화(調和)에서 결정된다

   제 1 강 : 문장을 쓰려고 할 때(준비)
   제 2 강 : 무엇을 쓸 것인가.
   제 3 강 : 문장의 가치